코로나의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힘내어 사역하시는 선교사님의 사역과 가정을 응원합니다.